[퍼옴] ‘성범죄 목사 영구 제명해야’ 교인 86%·목사는 44%만 동의

Story Board

[퍼옴] ‘성범죄 목사 영구 제명해야’ 교인 86%·목사는 44%만 동의

개신교인 5명 중 4명은 목사가 교인을 상대로 성범죄를 저질렀을 경우 ‘영구 제명’해야 한다고 생각하는 것으로 나타났다.


18일 기독교 반성폭력 센터가 발표한 ‘개신교 성인지 감수성 여론조사 결과’에 따르면 교인 응답자 800명 중 약 86.%가 교인을 대상으로 성범죄를 일으킨 목사를 영구 제명해야 한다는 입장을 보였다. ‘목사직을 정직시키고 일정 기간 지나 충분히 회개한 후 복권시킬 수 있다’는 항목에는 9.7%만 동의했다.


이와 대조적으로 설문에 응한 목회자 200명 중 영구 제명에 동의한 경우는 44.6%에 그쳤다. 목사직 정직과 회개를 조건을 향후 복권 기회를 줄 수 있다는 데 동의한 경우가 49%로 더 많았다. 목사가 교인과 부적절한 관계를 맺었을 경우 처리를 놓고도 교인과 목사 응답자 간 입장이 갈렸다. 영구 제명에 동의한 교인 응답자는 85%인 반면 목사 응답자는 49.6%에 그쳤다.


‘목사가 금하거나 조심해야 할 일’로는 교인 응답자의 41.5%, 목사 응답자의 51.9%가 ‘성범죄, 성적 스캔들’을 꼽았다. 이어 ‘부정직한 재정 사용, 돈 욕심’이 각각 19.5%, 18.9%로 조사됐다. 교회 내 성범죄 대처와 관련해서는 부정적인 평가가 많았다. 목사 응답자의 93.7%는 ‘잘 갖춰져 있지 못하다’고 봤고 교인 응답자의 55.9%도 같은 의견이었다. [연합]

Comments

Sub Category
State
  • 현재 접속자 162 명
  • 오늘 방문자 61 명
  • 어제 방문자 269 명
  • 최대 방문자 588 명
  • 전체 방문자 207,806 명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